“직장인 36.7% 첫 직장 1년 내 퇴사… 이유는 근무환경 불만” : 유스스퀘어


유스스퀘어 > 사회

“직장인 36.7% 첫 직장 1년 내 퇴사… 이유는 근무환경 불만”
기사입력 2020-01-22 12:32:25 | 최종수정 2020-01-22 12:45:03
hidden

페이스북 트위터 구글v플러스 네이버 블로그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밴드 라인 카카오톡 구글북마크 프린트하기 목록보기



최종학교를 졸업하기 전이나 졸업 직 후 취업에 성공하는 구직자는 10명 중 3명에 불과했으며 졸업 후 첫 취업에 성공하기까지는 평균 13개월 정도가 걸리는 것으로 나타났다.

생활밀착 일자리를 제공하는 벼룩시장구인구직(대표 장영보)이 직장인 1019명을 대상으로 ‘직장인의 첫 취업’에 대해 조사한 결과, ‘학교 졸업 전 또는 졸업과 동시에 취업’에 성공했다는 직장인은 33.4%에 불과했다.

최종 학력별로는 졸업 전 또는 졸업과 동시에 취업에 성공했다는 고등학교 졸업자는 50%였고, 전문대학 졸업자는 36.1%, 4년대 졸업자 26.9%, 대학원 졸업자 29.8%로 4년제 졸업자의 비율이 가장 낮은 것으로 집계되었다.

첫 취업 당시의 평균 나이는 남성이 26세, 여성이 23.9세로 여성이 남성에 비해 2.1세 정도 빨랐으며 첫 직장의 규모는 중소기업에 취업했다는 응답자가 53.6%로 가장 많았고 중견기업(23%), 대기업(13.4%), 공기업(10%)의 순이었다.

근로형태는 과반수 이상인 55%가 정규직으로 첫 취업에 성공했다고 답했지만 기간제 계약직으로 취업했다고 답한 응답자도 28%에 달했다. 다음으로 시간제 계약직(9.1%), 파견직(7.9%)이 뒤를 이었다.

첫 직장을 선택한 이유로는 ‘취업이 급한 상황이어서(35.4%)’를 가장 많이 꼽으며 평소 바라던 직장으로의 취업은 아니었음을 시사했다. 이 외에도 ‘취업 준비 중 우연히 기회가 생겨서(20.4%)’, ‘합격한 회사 중 가장 나은 곳이어서(14%)’, ‘교수님, 지인의 추천을 받아서(11.5%)’ 등의 순서로 ‘원래 다녀보고 싶었던 회사여서’라는 답변은 10.3%에 머물렀다.

첫 직장에서의 근무기간은 길지 않았다. ‘1년 이상 2년 미만’이 30.2%로 가장 많았고 ‘6개월 이상 1년 미만’이라고 밝힌 응답자가 21.6%로 그 뒤를 이었다. 입사 후 근무기간이 ‘6개월 미만’이라는 응답도 13.1%에 달해 전체의 65%가 첫 직장에서의 근무기간이 2년이 채 되지 않았다.

그렇다면 첫 직장을 떠난 이유는 무엇일까?

첫 직장을 퇴사한 이유는 ‘근무환경, 복지에 대한 불만(31.9%)’이 가장 많았다. 계속해서 ‘회사생활이 생각했던 것과 달라서(20.6%)’, ‘급여 수준이 좋지 않아서(14.9%)’, ‘상사 또는 동료와의 불화(12%)’, ‘불안정한 회사 경영 상황(11%)’ 등을 들었다.

첫 취업 준비 당시 가장 힘들게 했던 것에 대해 37.3%가 ‘미래에 대한 불안감’이라 답했으며 ‘부모님, 지인 등 주변의 기대 또는 압박(16.3%)’, ‘생활비, 학원비 등으로 인한 경제적 부담(14.2%)’, ‘남들보다 뒤처진다는 생각(12%)’, ‘반복되는 탈락으로 인한 자신감 결여(10.6%)’ 등을 거론했다.

한편 직장인으로써 취준생에게 가장 필요하다고 생각하는 지원은 무엇이냐는 질문에 ‘실효성 있는 취업 연계 프로그램(35.1%)’을 1위로 꼽았다. 이어 ‘경제적 지원(교육비, 생활비 등)(34.3%)’, ‘심리상담 등 멘탈 케어(12.6%)’, ‘취업 관련 정보 제공(구직, 취업박람회 등)(11.9%)’이 뒤를 따랐다.



박동성 / dspark@youthsquare.co.kr

무단전재 및 재배포를 금지합니다.
banner_support

페이스북 트위터 구글v플러스 네이버 블로그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밴드 라인 카카오톡 구글북마크 프린트하기 목록보기




최근 1주일간 가장 많이 본 기사

최근 1개월간 가장 많이 본 기사

2020년 가장 많이 본 기사
제주칼호텔, ‘해피 고메 위크’로 요리경연대회 우승 메뉴 선보여
사장님! 1월 부가세 신고 제로페이도 놓치지 마세요
투썸플레이스, 가심비·홈카페 트렌드 담은 설 선물세트 선보여
SK텔레콤, 3D 동물들이 새해 인사 전하는 ‘AR 연하장 서비스’ 선보여
엠에스웨이, 혁신적 열차단필름 개발 성공
LG생활건강, CNP Rx ‘스킨 레쥬버네이팅 미라클 앰플’ 2종 출시
장장 20년에 걸친 혁신 전 세계가 선택한 최고의 메모리 카드 - SD 및 microSD 메모리 카드
한화생명, 보험건강검진 앱으로 쉽게 제출할 수 있는 서비스 오픈
호텔 라마다 속초, ‘소비자가 뽑은 가장 신뢰하는 브랜드 대상’ 수상
에이수스, 최신 AMD Radeon RX 5600XT GPU 기반의 그래픽카드 신제품 출시
‘오늘부터 딱 1년, 이기적으로 살기로 했다’ 출간… 1년 열두 달 온전히 나로 살며 깨달은 것들
SK텔레콤, T맵 설 연휴 맞아 고객편의·안전운전 기능 대폭 강화
삼성전자, ‘그랑데 AI’ 세탁기·건조기 출시
양극화 심화의 주범은 부동산 소유 불균형… 국민 기본소득제 도입은 찬반 팽팽
삼성전자, ‘갤럭시 탭 S6 5G’ 국내 출시

유스스퀘어에서 알립니다.
행복한 설 명절 연휴되세요
모바일 버전을 테스트하고 있습니다.
홈페이지가 상시 업데이트 중입니다.
독자 여러분들의 아낌없는 성원과 후원부탁드립니다.

경기미디어포럼




더파인데이




회사소개 | 이용약관 | 이메일주소 무단수집거부 | 청소년보호정책 | 고객센터 | 2020년 전체접속자 : 2,462,918 / 오늘접속자 : 1,310

유스스퀘어 : 미래를 위한 올바른 생각 유스스퀘어 / 대전광역시 중구 대종로550번길 5, 1005호(선화동,유원오피스텔)
등록번호 대전, 아00283 / 청소년보호책임자 박동성 / 발행인 최태종 / 편집,본부장 박동성/ 제보광고문의 070-8741-4525
Copyright(c) 2017.05 YOUTHSQUARE.CO.KR. All Rights reserved.E-mail : dspark@youthsquare.co.kr
Supported by Social-Workers.